한일관계 경색, 작년 日 방문 韓 관광객 25.9% 급감
한일관계 경색, 작년 日 방문 韓 관광객 25.9% 급감
  • 김한솔 기자
  • 승인 2020.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정부는 17일 지난해 일본을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 수가 전년 대비 25% 줄었다고 발표했다. 8년 만에 첫 감소다.


요미우리신문, 아사히신문 등에 따르면 일본정부관광국(JNTO)은 이날 발표한 2019년 방일 외국인 여행자 통계에서 방일 한국인 수가 전년 대비 25.9% 줄어든 558만4600명이라고 밝혔다.

동일본대지진이 있었던 2011년 이후 8년 만의 감소로, 한국인 관광객 수는 양국 관계가 악화한 작년 여름부터 급격하게 감소했다고 매체들은 설명했다.

작년 12월 방일한 한국인은 전년 동월보다 63.6% 급감한 24만8000명을 기록했다.

통계에 따르면 일본을 방문한 전체 외국인 수는 전년보다 2.2% 늘어난 3188만2100명으로 집계돼 7년 연속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그러나 증가폭은 둔화돼 일본 정부가 목표로 한 '2020년 관광객 4000만명' 목표 달성은 어려운 상황이라고 지지통신은 지적했다.


khs91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