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공화당 영입 인재 3호 발표 기자회견'
'우리공화당 영입 인재 3호 발표 기자회견'
  • 한대의 기자
  • 승인 2020.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공화당 영입 인재 3호인 서성건 변호사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영입 인재 발표 기자회견에서 입당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20.1.20

우리공화당은 영입 인재 3호로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심판의 첫 변호인으로서 일한 서성건 변호사를 영입했다.

이날 서성건 변호사는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번 영입 인재 3호 발표에 관해 조원진 우리공화당 공동대표는 “우리공화당의 이념과 가치는 분명하다. 영입 인재 1호 한민호 전 문체부 국장, 영입 인재 2호 최혜림 전 포스코 ICT 책임연구원 이번 영입 인재 3호 서성건 변호사까지 모두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해 살아온 분들이고, 불법탄핵이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무너뜨렸다는 것과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으로 인해 무너져가는 가는 대한민국을 살리겠다는 분명한 신념을 가지고 온 분들이다"고 밝혔다. 

이어 조 공동대표는 "무엇보다 이번에 영입한 서성건 변호사는 첫 탄핵심판 사건을 대리한 변호사로서, 탄핵의 불법성의 적나라한 실체를 알고 있고 대한민국의 법치를 세우기 위해 노력해오신 서성건 변호사께서 우리공화당에 용기를 가지고 오심을 진심으로 감사하다. 앞으로 진실과 정의. 박근혜 대통령님의 탄핵의 무효함을 더욱 알리겠다”라고 소감을 덧붙였다.

서성건 변호사

서성건 변호사는 이 자리에서 "저는 박근혜대통령에 대한 탄핵 사건을 대리한 변호사로서 제가 직접 보아온 탄핵은 소추발의부터 소추의결까지 국회에서 실체에 대한 조사 절차 한번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채 국회의원들 간 정치 야합에 따라 이루어졌고 헌법재판소에서는 헌법에서 규정한 9인의 재판관도 구성하지 않은 채 탄핵을 가결했다"면서 "한국의 법치를 무너뜨린 20대 국회에서 저지른 잘못에 대해서는 이번 21대 총선에서 반드시 그 책임을 물어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서 변호사는 “우리 모두는 탄핵의 잘못됨을 알고 있다. 우리공화당과 함께라면 바로잡을 수 있다”고 밝혔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