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자유공화당 탈당…다시 갈라진 태극기 세력
김문수, 자유공화당 탈당…다시 갈라진 태극기 세력
  • 김한솔 기자
  • 승인 2020.0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문수 전 경기지사

김문수 전 경기지사가 지난 21일 자유공화당에서 탈당했다.

김 전 지사는 22일 페이스북 글에서 “저는 21일 자유공화당을 탈당했다. 자유공화당 당원과 국민 여러분을 실망시켜서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는 “저의 역량 부족으로 양당의 노선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중도 하차하게 돼 참담한 심경”이라며 “자유민주주의 수호라는 대업을 마칠 때까지 태극기를 들고 백의종군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전 지사는 지난 1월 자유한국당을 탈당한 뒤 광화문 집회를 주도해온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자유통일당을 창당했다. 이후 조원진 의원이 이끄는 우리공화당과 지난 3일 합당해 자유공화당을 출범시켰다. 김 전 지사는 4·15 총선에서 공천관리위원회 구성과 지역구 및 비례대표 후보 공천 전략 등을 두고 당내에서 갈등 끝에 탈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khs91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