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송파을, 최재성·배현진 '접전'…인천 연수을, 정일영·민경욱 동률
서울 송파을, 최재성·배현진 '접전'…인천 연수을, 정일영·민경욱 동률
  • 정하늬 기자
  • 승인 2020.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최재성 더불어민주당 후보, 배현진 민주통합당 후보.© 뉴스1

4·15 총선 격전지인 서울 송파을에서 4선 중진인 최재성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앵커 출신의 정치 신인 배현진 미래통합당 후보가 오차범위 내에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KBS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송파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여론조사에서 '어느 후보를 뽑을 것이냐'는 질문에 최 후보 43.0%, 배 후보 41.0%로 오차범위 안(±4.4%p) 박빙을 벌였다.

안숙현 정의당 후보는 4.9%, 권주 우리공화당 후보는 0.2%, 김주연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는 0.7%였다. 없다 4.1%, 모름·무응답은 6.1%였다. 응답률은 11.5%다.

◇서울 구로을, 윤건영 50.1% vs 김용태 27.7%

서울 구로을에서는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윤건영 민주당 후보가 50.1%, 김용태 통합당 후보가 27.7%의 지지도를 기록했다.

통합당의 서울 구로을 당협위원장 출신으로, 공천에서 배제돼 탈당한 뒤 출마한 무소속 강요식 후보는 7.3%를 지지를 받았다. 권영웅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는 2.2%, 투표할 후보가 없다 1.9%, 모름·무응답 10.8%였다. 응답률은 10.9%다.

◇부산 진갑, 김영춘 43.7% vs 서병수 35.4% '접전'

부산 진구갑에서는 김영춘 민주당 후보 43.7%, 서병수 통합당 후보 35.4%의 지지도를 기록했다. 오차범위 내 접전이었다.

이어 정근 무소속 후보 10.4%, 정해정 민생당 후보 1.0%, 김정희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 0.5% 등의 순이었다. 투표할 후보가 없다 2.2%, 모름·무응답은 6.7%였다. 응답률은 12.3%다.

◇인천 연수을, 정일영·민경욱 33.5% 동률…팽팽

인천 연수을에서는 정일영 민주당 후보와 미래통합당 민경욱 후보가 모두 33.5%로 동일한 지지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의당 이정미 후보는 22.6%의 지지도로 두 후보를 뒤쫓았다.

국가혁명배당금당의 주정국 후보는 0.8%의 지지를 얻었고,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2.1%, 모름·무응답은 7.6%였다. 응답률은 17.8%였다.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 강석진·김태호 오차범위내 접전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에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강석진 통합당 후보 36.5%, 김태호 무소속 후보 29.4%의 지지도를 기록했다. 오차범위내 접전이다.

서필상 민주당 후보는 16.6%, 전성기 민중당 후보 0.8%, 김태영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 0.6%, 박영주 우리공화당 후보 0.4%, 김운향 민생당 후보 0.2%였고, 투표할 후보가 없다 1.8%, 모름·무응답은 13.8%였다. 응답률은 29.6%다.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갑 접전…허영 45.0%, 김진태 38.1%

강원 격전지로 꼽히는 춘천·철원·화천·양구갑에서 허영 민주당 후보와 김진태 통합당 후보가 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허 후보 45.0%, 김 후보 38.1%의 지지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엄재철 정의당 후보 5.0%, 한준모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 0.2%였다. 투표할 후보가 없다는 답변은 3.8%, 모름·무응답은 7.9%, 응답률은 25.9%다.

◇의정부갑, 오영환 45.1% 강세창 28.0% 문석균 7.0%

경기 지역 격전지로 꼽히는 의정부갑 여론조사에서 오영환 민주당 후보가 45.1%, 강세창 통합당 후보 28.0%, 문희상 국회의장의 아들로 무소속으로 출마한 문석균 후보는 7.0%의 지지율 기록했다.

이종동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는 0.8%,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3.5%, 모름·무응답은 15.6%였고, 응답률은 16.4%였다.

◇대전 중구, 황운하 46.8% vs 이은권 34.8%

4·15 총선 대전 중구 선거구에서는 황운하 민주당 후보가 46.8%의 지지도를 기록해 이은권 통합당 후보(34.8%)를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홍세영 국가혁명배당금당 홍세영 후보 1.8%,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3.9%, 모름·무응답은 12.7%였다. 응답률은 16.8%였다.

KBS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유권자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는 유·무선 전화면접으로 임의 전화걸기(RDD)와 가상(안심) 번호를 표본으로 실시됐다. 통계보정은 2020년 1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림가중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jhn2020@naver.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