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사망자 감소 희소식, 아시아 증시 일제 급등
뉴욕 사망자 감소 희소식, 아시아 증시 일제 급등
  • 정하늬 기자
  • 승인 2020.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 명동점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 지수가 1,740선을 나타내고 있다. 2020.4.6/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청명절 연휴로 휴장한 중국을 제외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증시가 6일 일제히 급등했다고 미국 CNBC방송이 보도했다.

이날 아시아 증시 강세는 뉴욕 3대 지수의 시간외 선물이 상승한 영향으로 보인다. 미국 증시 지수 선물은 뉴욕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일일 사망자 수가 감소세를 보인다는 낙관론에 힘입어 상승했다.

한국 코스피 지수는 전장보다 66.44포인트(3.85%) 급등한 1791.88에 마감했고, 코스닥 지수는 24.20포인트(4.22%) 상승한 597.21을 기록했다.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756.11포인트(4.24%) 오른 1만8576.30에 거래를 마쳤다. 닛케이225지수는 1일(종가 1만8065.41) 장 종료 뒤 3거래일 만에 1만8000선을 다시 회복했다.

홍콩 항셍지수는 전장 대비 544.48포인트(2.34%) 오른 2만3780.59에 거래를 마쳤다.

한편 중국 상하이증시는 청명절로 휴장했다.


jhn2020@naver.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