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미국에 대북제재 완화 요청할 것"-요미우리
"한국, 미국에 대북제재 완화 요청할 것"-요미우리
  • 한삼일 기자
  • 승인 2020.06.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5일 오전 인천 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0.1.15/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한국 정부가 한반도 정세가 긴박해지고 있다면서 대북 경제제재 완화를 요청할 것이라고 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한미일 회담 소식통을 인용해 19일 보도했다.

다만 신문은 북한이 실질적인 비핵화 조치에 응하지 않아 미국이 제재 완화에 응하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외교 소식통은 현재 미국을 방문중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이같이 요청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이 협의에 실패하면 한국은 단독으로 대북 지원을 실시하는 것을 검토할 것"이라고 전했다.

다른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이 본부장이 이번 방문 때 이러한 방침을 미국 측에 전달할 가능성도 있다고 한다.

외교 소식통은 "단독 대북 지원의 선택 사항으로서 남북 경협 사업인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의 재개, 식량 지원, 의료 지원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 본부장은 지난 17일부터 미국을 방문중이다. 그는 18일에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부장관과 최근의 북한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폭파 등 긴장이 고조되는 한반도 상황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jayoo@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미향 2020-06-19 15:46:55
전 광훈 너네 이개념 못잡고 반공,숭미 이야기만 하면 20-60대대졸 중상층 지지못받아 바보야

민주당 내 마오쩌뚱게열 극좌 이론견제후 시진핑, 후진타오, 등소평 장점연구 독일 기독사회당 정책 ,북유럽 복지정책 비교연구 전달 만 헤야지
--
다르다고만 우기는 경로당 무식, 고퇴, 중졸 , 청년들 세금으로 노인연금,지하철 지하철무임승차 받아쳐드시는 68-70세 국졸 중퇴 무식 아지매 할배들..아정말 짜증,중졸 국졸 아직 빨갱이, 타령 하면 보수가 건강 안해져
-북유럽 독일 매르켈 기독사회당 복지 정책연구해라. 그게제일 중요한 우선 순위야 .닥머리야 .


**민주당 내 마오쩌뚱 극좌 이론파는 견제( 문혁 5년1954-62 년 동안 중국인 3천만명 아사시킴=2차대전중3년간 독일일군, 러시아,영국군,미군,일본군+연합국,한국민간인 민간인 사망자수)후 시진핑, 후진타오, 등소평 장점연구 독일 기독사회당(메르켈)정책북유럽 복지정책 연구 장점강조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