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北 저열한 대남전단 중단해야…국제사회 비웃음 살 것"
민주 "北 저열한 대남전단 중단해야…국제사회 비웃음 살 것"
  • 정하늬 기자
  • 승인 2020.0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 News1 이종덕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0일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을 비방하는 내용을 담은 대남전단 살포를 준비하는 것에 대해 "저열한 내용이 담긴 대남전단은 국제사회의 비웃음을 살, 명분도 실리도 모두 잃을 행태"라고 비판했다.

강훈식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현안 서면브리핑에서 "대한민국은 대통령에 대한 비판이나 비방도 수용하는 표현의 자유가 있는 국가"라며 "북측이 대남 전단을 살포해도 그 목적을 달성하긴 어려울 것"이라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대남전단 살포를 즉각 중단하라"며 "무의미한 일에 시간과 공을 들이기보다는 진지하고 성숙된 자세로 대화의 길에 복귀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대북전단 살포도 전면 중단돼야 한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정보 혁명의 시대에 하늘로 종이 전단을 날려 보내는 것은 시대착오적인 행태"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남과 북이 강대강의 대결로 치닫는 것은 한반도 평화와 국민의 안전에 어떠한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대북전단 문제를 확고히 해결하겠다. 북측에 이성적인 대응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jhn2020@naver.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