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박근혜 20년 최종선고로 법치 사망"
조원진, "박근혜 20년 최종선고로 법치 사망"
  • 김한솔 기자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 

조원진 우리 공화당 대표는 14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대법원에서 징역 20년형을 최종 확정받은데 대해 오늘은 법치사망의 날이고 대한민국 사법부의 치욕의 날이다.”라고 말했다.

조 대표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의 최종선고 뒤 밝힌 입장문에서 박근혜 대통령은 죄가 없다.

문재인 거짓촛불 정권의 주구 노릇을 한 사법부는 반드시 역사 진실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우리공화당과 자유우파 국민들은 하루 빨리 박근혜대통령이 국민의 품으로 함께 하실 것을 기원한다. 문재인정권은 박근혜대통령을 즉각 석방하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국민저항권을 발동하여 박대통령의 무죄석방,즉각석방 투쟁과 문재인좌파독재정권의 퇴진투쟁을 더욱 가열차게 할 것이다. 대한민국에 아직 진실과 정의가 살아 있고 국민이 살아 있음을 보여줄 것이다. 반드시 승리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박 전 대통령의 최종형 확정은 20174월 구속기소된 지 39개월 만에, 201610월 최순실의 태블릿PC 공개로 국정농단 사건이 촉발된 지 43개월 만이다.

대법원 3(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의 재상고심에서 징역 20·벌금 180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4일 밝혔다. 35억원의 추징금도 함께 확정됐다.

20174월 구속기소된 지 39개월 만에, 201610월 최순실의 태블릿PC 공개로 국정농단 사건이 촉발된 지 43개월 만이다.

대법원 3(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의 재상고심에서 징역 20·벌금 180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이 날 밝혔다. 35억원의 추징금도 함께 확정됐다.

rsfnews@nate.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