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1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공식 출마 선언
오세훈, 1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공식 출마 선언
  • 박새롬
  • 승인 2021.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대표가 입당, 합당하지 않으면 출마하겠다는 '조건부 출마' 의사
3040세대 중심의 '젊은 캠프'를 꾸릴 것으로 알려져
오세훈 국민의힘 전 서울시장

1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오세훈 국민의힘 전 서울시장이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오 전 시장은 앞서 지난 7일 기자회견에서 국민의힘 경선 후보 등록 전날인 17일까지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국민의힘에 입당이나 합당을 하지 않으면 출마하겠다는 '조건부 출마' 의사를 밝혔다.

안 대표 측에서 특별한 반응이 없음에 따라 입당·합당이 무산됐다고 보고 출마를 결정했다는 것이 오 전 시장 측 설명이다.

이날 선언에서 오 전 시장은 왜 서울시장에 다시 도전하는지, 왜 자신이 서울 시장이 되어야 하는지에 대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그동안 대선 도전 의지를 드러냈던 오 전 시장으로서는 서울시장 경선에서 탈락한다면 정치적 치명상을 입을 수 있는 상황에서 야권의 승리를 위해 나섰음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서울시장 선거 승리 없이는 내년 대선에서 정권교체도 어렵다는 점과 짧은 기간에 서울시정을 파악하고 이끌어가기에는 시장 경험이 있는 자신이 적임자라는 점을 내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10년 전 무상급식 주민투표와 연계해 시장직을 중도 사퇴한 데 대한 반성도 담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광진을 당협위원장인 오 전 시장은 광진구 사무소 외에 별도 사무소를 두지 않고 온라인 소통에 주력하는 3040세대 중심의 '젊은 캠프'를 꾸릴 것으로 알려졌다.

jakin726@naver.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