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장 갖춘 '골프 특성화고교' 경북 군위에 들어선다
골프장 갖춘 '골프 특성화고교' 경북 군위에 들어선다
  • 유종원 기자
  • 승인 2017.12.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군 소보면 일대 142만㎡ 땅에 713억원 들여 학교와 골프장 조성
인근에 정규 18홀 규모 골프장 만들어 학생 실습공간으로 활용 계획

경북 군위에 골프고등학교가 들어선다.

28일 경북도에 따르면 경북도 지역개발조정위원회는 이날 산타크로스 골프고등학교·골프장 조성과 관련한 지역개발사업 구역안과 실시계획안을 승인했다.

사업 시행자인 일봉학원은 2018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군위군 소보면 산법리 일원 141만7000여㎡ 땅에 713억원을 들여 학교와 골프장을 짓는다.

일봉학원은 골프산업에 특화한 인재양성을 목표로 골프고교에 12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골프고교와 가까운 곳에 정규 18홀 규모의 골프장을 만들어 골프대회를 열거나 골프고교 학생 실습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양정배 경북도 건설도시국장은 "학교와 골프장이 들어서면 골프계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 경제발전과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yjw@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0D 2018-01-04 11:14:03
잘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