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아웃링크 전환, 타당성 검토중"
네이버 "아웃링크 전환, 타당성 검토중"
  • 최재영 기자
  • 승인 2018.0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론사마다 다양한 의견···여러 조건으로 검토할 시간 필요"
아웃링크 전환에 따른 광고 수익 감소 가능성엔 즉답 피해
"뉴스 댓글은 2차 소통 창구"···폐지 여론에 '반대' 입장 밝혀

네이버는 포털에서 뉴스를 클릭하면 언론사 사이트로 연결해주는 '아웃링크' 방식 전환과 관련해 "열린 자세로 타당성을 살펴보고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인혁 총괄 부사장은 26일 2018년 1분기 실적 발표 직후 열린 콘퍼런스콜에서 "사용자들의 사용성 불편에 대한 우려가 많다"고 말했다. 이어 "각 언론사의 이해관계마다 다양한 의견이 있다"며 "여러 조건으로 검토할 시간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아웃링크로 전환되면 네이버 광고 수익이 감소하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는 "추후 (아웃링크 전환이) 확정되면 영향 부분에 대해 따로 말할 시간이 있을 것"이라며 "당장 말하는 건 타당하지 않을 것 같다"며 즉답을 피했다.

박상진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최근 댓글 논란과 관련해 "누구나 자유롭게 남길 수 있는 뉴스 댓글은 2차 소통 창구"라며 "지난 14년 동안 다양한 사회적 실험과 시도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댓글 서비스에 대해 외부 의견을 잘 듣고 지속해서 개선하는 부분이 중요하다"며 "사용자의 다양한 생각과 목소리가 공존하는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사용자 패널과 함께 공감대를 찾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jayooilbo@gmail.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