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의 순간 카운트 다운··· 지금! 트럼프 생각
역사의 순간 카운트 다운··· 지금! 트럼프 생각
  • 김비태
  • 승인 2018.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6월 12일 트럼프 트윗

【김태수 LA특파원】

과거와는 다른 협상이 맺어질지 곧 알게 될 것이다.

Meetings between staffs and representatives are going well and quickly....but in the end, that doesn’t matter. We will all know soon whether or not a real deal, unlike those of the past, can happen!

회의 준비 담당자들과 대표자들간의 회의는 신속하게 잘 진행되고 있다…하지만 결국에 가서는 이것이 중요한 것이다. 과거와는 다른, 이제 곧 진정한 협상이 맺어질지 알게 될 것이다!

The fact that I am having a meeting is a major loss for the U.S., say the haters & losers. We have our hostages, testing, research and all missle launches have stoped, and these pundits, who have called me wrong from the beginning, have nothing else they can say! We will be fine!

정치 평론가들이 이번의 회담이 미국에게는 나쁘다고 이러쿵 저러쿵 말들하고 있다. 인질 문제도 있었고 시험, 연구, 이제는 중단됐지만 미사일 발사 위기도 있었다. 이 정치평론가들은 처음부터 내가 틀렸다고 말해왔다, 하지만 이에 대해서는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있다! 괜찮을 거다.

[해설]

이제 회담이 막이 오른다, 아직도 트럼프 대통령은 고무적으로 회담을 맞이하고 있다. 미사일 개발, 발사도 진행되었으나 언제 또 북한이 다시 미사일을 발사할지는 모른다. 옆에서 존 볼튼 보좌관이 잘 보좌해주고 폼페오 국무장관도 조심스럽게 조언해 주어야할텐데,

지금까지는 볼튼 보좌관은 신중하게 북한을 대하라고 거듭 조언하고 있으나 비둘기파이며 아직 북한의 본질을 잘 모르는 폼페오 국무장관은 계속 회담과 북한과의 협상을 희망적으로 보고 있는 것 같다.

트럼프 대통령 자신도 어느 정도는 회의적이나 이 회담에 세계의 눈길이 쏠리고 기대감이 있는 이상, 이번 회의에 최소한 김정은과 맞대고 앉아 사진 정도는 찍을 수 있겠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

대외적으로는 어느 정도 유연한 입장을 보여야 하나, 실질적으로는 트럼프 대통령 자신도 북한의 태도에 매우 비관적일 것이다. 이러한 와중에 중심적인 조율사 역할을 볼튼이 하고 있는 것 같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윗에서 북한이 미사일 개발과 발사를 중단한 것을 크게 생각하고 있는 것 같다. 하지만 사실 북한이 말은 그렇게 하고 일시적으로 중단하더라도 어느 순간에 또다시 미사일 발사를 할지 모르는 것이다.

이번 회담 이후 또다시 몇 달만에 전과 같은 기괴한 행동을 할 것이지 누가 알겠는가. 어쨌든 대외적으로는 회담에 긍정적인 태도를 견지하며 그 속을 알 수 없는 북한에 대해 어느 정도 강력한 대응책을 준비해 두는 것이 좋을 것이다. 

rsfnews@nate.com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