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 인생 59년 만에 9단 승단
바둑 인생 59년 만에 9단 승단
  • 더 자유일보
  • 승인 2018.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재희(79) 8단이 '바둑에 관해서는 신의 경지에 이르렀다'는 입신(入神·9단의 별칭)에 올랐다.

고재희 9단은 지난달 21일 제12회 지지옥션배 신사 대 시니어 연승대항전 예선 1회전에서 최창원 6단에게 승리하면서 9단 승단 기준인 240점을 충족했다.

1939년 7월 24일 전남 구례에서 태어난 고재희 9단은 1959년 입단한 지 59년 만에 9단으로 승단했다.

고재희 9단은 1967∼1978년에 한국기원 선수권에서 우승했고, 1964년 2기 청소년배, 1968년 3기 왕위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또 2004년 3월부터 2008년 3월까지 한국기원 이사를 역임했다. 연합뉴스

jayooilbo@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