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38 노스’ “북한의 우라늄광산 제련시설 가동” 발표
美 ‘38 노스’ “북한의 우라늄광산 제련시설 가동” 발표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8.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동향을 분석하고 있는 미국의 연구그룹 ‘38노스’가 지난 2일 황해북도 평산에 있는 우라늄광산 제련시설의 위성사진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 시설에서는 우라늄광석을 화학처리해서 농축우라늄의 원료가 될 물질을 골라내는 작업이 실시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금년 5월에 촬영된 사진에서는 시설에서 배출된 광석 폐기물이 급증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했다.

또 작업 과정에서 나오는 배수량도 늘어나고 있었기 때문에 연구그룹은 시설이 가동을 계속 하고 있다는 견해를 내비쳤다.

이 시설에서 생산된 농축 우라늄의 원료가 되는 물질은 북한 핵개발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 연구그룹은 북한 비핵화를 위해서는 이러한 시설 가동이 멈춰야 한다고 지적했다.

참고로 그동안 한국 정부는 이 ‘38 노스’에 연구비지원을 계속해 오다가 문재인 정부 들어서면서 지원을 중단했다.

미국 북한전문매체 ‘38노스’가 평산(平山) 인근의 우라늄 정광 제조시설을 분석한 위성사진 분석 결과를 2일 공개했다. 사진속에는 우라늄 농축공장과 폐기물 처리 연못 등이 보인다. [사진 38노스]
미국 북한전문매체 ‘38노스’가 평산(平山) 인근의 우라늄 정광 제조시설을 분석한 위성사진 분석 결과를 2일 공개했다. 사진속에는 우라늄 농축공장과 폐기물 처리 연못 등이 보인다. [사진 38노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