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김정은 서울방문 거부한다!" 강경 입장
김진태, "김정은 서울방문 거부한다!" 강경 입장
  • 김한솔 기자
  • 승인 2018.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김정은 살인마 서울 오면 온 몸으로 반대할 것"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김정은 서울방문 거부한다!"

김진태 의원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김정은 서울 방문을 거부한다!"는 성명을 냈다. 

김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정은이 서울에 올 것 같다. 문재인 대통령은 모든 국민이 쌍수로 환영할 거라는데 난 거기서 빼 달라. 온몸으로 거부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그 집안은 할아버지 때부터 사람을 너무 많이 죽였다. 끝이 좋을 수가 없다. 그 호전성은 현재진행형이다"면서 "살인마의 손에 핵단추까지 들려있다”고 언급했다.

또 "비핵화는 이미 물 건너갔다. 북은 최근 전투동원태세를 지시하고 남조선 보수세력을 쓸어버리자고 벼르고 있다"고 북한 김정은정권을 강하에 비판했다.
김 의원은 "이런데도 살인범을 안방까지 불러들여야 하나? 살인범이 갑자기 착해졌으니 믿으라는 거다. 오직 정권 지지도를 올리기 위해 국민을 볼모로 잡을 순 없다"면서 "평화가 그렇게 말로만 온다면 인류역사상 전쟁은 없었다"며 문재인정권을 향해 날을 세웠다. 

그러면서 "6.25때도 그랬다. 김정은에게 속으면 안 된다. 만약 1%라도 내 말이 앚다면 어떻게 될까?"라며 글을 맺었다. 

김진태의원 페이스북. 사진=캡쳐
김진태의원 페이스북. 사진=캡쳐
jayooilbo@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