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할리, 마약 혐의 체포
로버트 할리, 마약 혐의 체포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9.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로폰 인터넷 구매, 자택서 투약

"죄송하다" 하루아침에 나락으로

미국 출신으로 국내 귀화한 국제변호사이자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씨가 8일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이날 오후 서울 강서구의 한 주차장에서 하 씨를 체포, 1차 조사를 거쳐 9일 새벽 수원남부경찰서로 이송했다.

하 씨는 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되면서 심경을 묻는 취재진에 "죄송하다. 마음이 무겁다"며 사실상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에 따르면 하 씨는 인터넷으로 구매한 필로폰을 자신의 집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하 씨를 조사 중인 경찰도 혐의를 일부 인정한다는 진술을 받아 추가 조사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하 씨는 1986년부터 국제변호사로 한국에서 활동을 시작하며 방송에 진출, 예능 프로그램에서 부산 사투리와 입담으로 인기를 얻어 광고에도 출연했다. 1997년에 한국으로 귀화했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