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평·이천·여주·양평
경기도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평·이천·여주·양평
  • 김한솔 기자
  • 승인 2019.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경기도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연합뉴스 자료사진]
23일 경기도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보다 무더위가 한 달이나 일찍 찾아왔다.

23일 오전 11시 수도권기상청은 기해 가평, 이천, 여주, 양평 등 4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다.

폭염주의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3도, 폭염 경보는 35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계속될 것으로 예상할 때 발령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제주 해상 남쪽에서 더운 바람이 유입되는 동시에 일사량이 강해 기온이 오르고 있다"며 "오늘 오후에도 추가로 폭염주의보가 내려지는 지역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khs91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