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비핵화CVID 전까지 김정은 돕지 않길”
“완전비핵화CVID 전까지 김정은 돕지 않길”
  • 김태수 LA특파원
  • 승인 2019.06.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한인 트럼프 지지모임, 트럼프지지 공개서한 발표

美한인 트럼프 지지모임 (Korean Americans for Trump)은 트럼프 대통령 지지를 담은 공개서한을 발표했다. 이 단체는 미국 내 한인중에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를 모아 2016년 리사 신 박사(안과의사)가 창립한 단체로 미국 전역에서 많은 회원이 있다.

리사 신 박사는 2016년 클리브랜드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트럼프 대통령 지지 연설을 프라임타임에서 한바 있다. 이 공개서한은 모임의 회원인 메릴랜드주의 해롤드 변 목사를 통해 트럼프 대통령과 로나 롬니 맥대니엘 미전국 공화당위원회 의장에게 전달되었다.

웹사이트: ka4trump.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koreanamericansfortrump/

다음은 공개서한 전문이다.

----------------------------------------------------------------------------------------------------------------------

2919년 5월 27일

트럼프 대통령께:

트럼프 대통령 한인지지자 모임 (Korean Americans for Trump) 은 트럼프 대통령을 지원하고 보수적인 미주 한인들을 대표하기 위해 2016년 창립된 풀뿌리 시민단체입니다.

우리는 미국에서 2백만명에 달하는 한인들이 트럼프 대통령을 더욱 지지하도록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는 2020년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을 위해 중요한 다양하고 애국적이며 헌신적인 소수민족과 여성들을 함께 대표하는 것을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습니다.

우리는 트럼프 독트린이 자유, 종교의 자유, 평화, 가족중심, 그리고 능력기반을 중요시 여기는 미주 한인들의 열망에 부합하고 있다고 믿습니다. 당선 후 고용창출, 실업률 감소, 그리고 세금 감세를 위해 놀라운 업적을 낸 트럼프 대통령의 리더십에 깊이 감사하는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또한 아시안, 태평양 군도계 미국인들을 위한 경제력 강화를 골자로 하는 대통령령을 선포해주신 것에 감사를 드립니다. 미주 한인들은 사업가정신을 고무하고 노력한만큼 성과를 주는 트럼프 경제정책에서 많은 성공을 내고 있습니다. 저희 커뮤니티를 위해 트럼프 대통령만큼 경제와 교육 기회를 더 부여한 대통령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미주 한인, 트럼프 이민정책 완전지지

2016년 트럼프 대통령을 후보로 선출한 클리브랜드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는 리사 신 대표

우리 단체는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우선정책, 이민우호 정책, 노동자우호 정책 중심의 이민정책으로 국경을 완전히 강화하고 낙후된 이민정책을 더욱 경쟁적이고 능력기반의 정책으로 전환”하는 것을 완전히 지지합니다.

미국에서 한인들의 성공과 결과는 우수한 능력, 혁신적 자세, 근면이 보상받을 때 이민자들은 최고의 성공을 거둘 수 있다는 것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민개혁정책은 모든 미국인들이 인종적 배경에 상관없이 아메리칸 드림을 누리도록 돕고 있습니다.

저희는 또한 한반도에서 평화와 비핵화를 위한 트럼프 대통령의 새롭고 헌신적인 노력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한반도의 진정한 평화를 위해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어느 대통령보다 더욱 많은 성과를 보여주었습니다.

2017년 11월 7일 트럼프 대통령께서는 한국 국회에서 감동적이고 기억에 남을 강력한 연설을 하셨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은 자유시장경제체제와 자본주의 체제로 “놀라운 성공의 국가”가 되었다고 치하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이 “자랑스러운 독립국가로…스스로의 미래를 개쳑하는 훌륭한 나라”라고 하였습니다. 대통령께서는 또한 북한의 고통스러운 상황과 개탄스러운 인권문제도 정확히 지적하였습니다. 대통령께서 “우리 함께 자유스러운 한국, 안전한 한반도, 가족들이 다시 한번 상봉하는 한국을 꿈꾸어 봅시다…모든 한국인들이 자유속에서 살 수 있는 그러한 날들을 함께 가슴으로 기립니다”라고 연설하였을때 연설장 모든이들로부터 기립박수를 받았습니다.

또한 미국 의회에서 국정연설을 통해 북한 탈북자들을 기린 것은 근래 트럼프 대통령이 처음이 아닌가 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8년 1월 31일 국정연설에서 이같이 북한상황을 말하고 오토 웜비어의 부모를 말하여 큰 박수를 받았습니다.

트럼프 대통령님, 우리는 하느님이 트럼프 대통령을 자유세계의 지도자로 보낸 것이라 믿으며 계속하여 강력한 의지로 리더십을 발휘해주시기를 희망합니다. 우리는 북한의 김정은이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나 트럼프 대통령께서 계속하여 완전하고 최종적인 비핵화 달성을 위해 노력해 주시고 그 이전에는 어떠한 선포, 절충, 제재 포기, 또는 기타 모든 김정은이 계속하여 집권하는 것을 돕는 조치를 취하지 않으시기를 바랍니다.

◇트럼프 노벨 평화상 받아야

트럼프 대통령께서는 지난해에 두번이나 북한 지도자와 역사적인 회의를 가졌고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과도 여러차례 만나셨습니다.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이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줄이고 한국의 민주주의를 옹호하신 노력으로 노벨 평화상을 받아야 한다고 믿습니다.

한반도에서 곧 짧은 미래에 평화를 장착하는데 지속적이고 헌신적인 노력을 하시는 것을 전적으로 지지합니다. 싱가포르 회담에서 발표된 이러한 목적의 달성을 성공적으로 이룰 것이라 확신합니다. 또한 계속하여 이러한 노력에 똑같은 마음으로 노력해주시기를 바랍니다. 대통령께서 말씀하신 것처럼 한국과 미국은 혈맹이며 이 혈맹관계는 영구적으로 영원히 지속되어야 합니다.

미국에서 아시안 아메리칸은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소수민족 그룹이지만 사회참여, 정치활동, 투표 면에서는 아직 낮은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우리는 대통령의 아시안 아메리칸과 태평양계 아메리칸 자문위원회와 백악관 아시안 아메리칸 태평양계 아메리칸 이니시티브와 공동으로 이러한 문제들을 풀기위해 함께 노력할 것입니다.

우리의 목표는 우리 커뮤니티를 교육시키고 알리고 동기부여를 하여 2020년 대통령의 재선을 돕는 것에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길이 빛나는 성공에 이어 계속하여 노력하여 미국의 국익을 확장하고 미국을 “다시 위대한 나라”로 만들어 가는데 앞장설 것을 다짐합니다.

대통령과 미국에 신이 가호가 있기를 빕니다.

트럼프 대통령 한인지지자 모임

 

jayooilbo@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민정 2019-06-11 08:04:12
Trump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