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3당 원내대표, 국회 정상화 합의 재차 불발(상보)
여야 3당 원내대표, 국회 정상화 합의 재차 불발(상보)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9.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희상 국회의장(왼쪽 두번째)이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에서 열린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나경원 자유한국당,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와 기념촬영을 마치고 자리를 지키고 있다. 2019.7.22/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여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는 22일 국회 정상화 방안을 다시 한 번 논의했지만, 본회의 일정에 합의하지 못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정례 회동을 열었지만, 추가경정예산안 등을 처리하기 위한 의사일정 합의에 실패했다.

나 원내대표는 회동 직후 기자들과 만나 "안타깝게도 어떠한 합의도 이루지 못했다"며 결의안 처리 등에 대한 질문에는 "임시국회 소집이 안 돼 있어 실질적으로 아무 것도 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추경안과 민생법안 등을 처리하기 위해 '원포인트' 본회의를 요구하고 있지만, 한국당은 정경두 국방부 장관 해임건의안 표결, 북한 목선의 삼척항 입항 등과 관련된 안보 국정조사 실시를 추경 처리의 전제조건으로 요구하고 있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