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민식이법 등 비쟁점 법안은 처리…오전엔 필리버스터 안해"
심재철 "민식이법 등 비쟁점 법안은 처리…오전엔 필리버스터 안해"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를 마치고 의장실을 방문하고 있다. 2019.12.10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오전 열릴 예정인 국회 본회의에서 '민식이법'(도로교통법 개정안) 등 비쟁점 법안은 처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심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문희상 국회의장실을 찾은 뒤 기자들과 만나 "오늘 민식이법, 하준이법(주차장법 개정안) 등 비쟁점 법안에는 당연히 동의한다"며 "오전에 (본회의에) 들어가 처리할 것이다. 다만 예산안에 대해서는 계속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 원내대표는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에 대해서는 "오전에는 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상황에 따라 어떻게 진행될지는 모르겠다"고 했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