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전략물자 밀반출, 민주당이 국감 때 제기”
조원진 “전략물자 밀반출, 민주당이 국감 때 제기”
  • 김한솔 기자
  • 승인 2019.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략물자 밀반출 관련 수사 즉각 실시해야 -

- 전략물자 흐름도 만들어 관리, 운영, 밀수출까지 종합적으로 감사해야 -

조원진 우리공화당 공동대표는 15일(월) 오전 9시, 우리공화당 광화문천막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략물자 밀반출과 관련해“전략물자 밀반출은 국정감사 때 주로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들이 제기했던 내용”이라며, “더불어민주당이 박근혜 정권을 비판하기 위해 제기했던 문제들이 좌파정권 들어와서 하나도 고쳐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조 대표는 “현재 경남도지사이고 드루킹 사건에 연루돼 재판중인 김경수 의원이 2016년에 보도자료를 낸 바 있고, 2018년에는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민주평화당 조배숙 의원이 국정감사에서 질의한 적 있다”고 말했다.

또한 조 대표는 “전략물자 밀반출의 수가 늘어나고 있고, 이것은 대한민국의 안보에 굉장한 위협이 되었다”고 비판하며 “전략물자 관련해서 일본과 한국의 상황들을 예의주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조 대표는 “전략물자가 밀반출되는 상황들을 직시하고 수사를 즉각 실시해야한다.”며 “전략물자의 종합적인 흐름도를 만들어 전략물자의 수입 혹은 생산에서부터 관리, 운영, 밀수출까지 전면적인 감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khs91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