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는 놔둘 수 없다” 방탄소년단 악플러 고발
“더는 놔둘 수 없다” 방탄소년단 악플러 고발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8.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처음 작성자와 유포자 모두에 “선처 없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빅히트)가 그동안 BTS를 상대로 악성댓글 등을 통해 인터넷 등에서 허위사실을 작성하거나 퍼뜨린 누리꾼들을 경찰에 고발했다.

빅히트는 19일 팬카페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의 권리를 심각하게 훼손한 악성 누리꾼들에 대해 법적 절차를 의뢰하고 관할 경찰서에 고발했다"고 밝히고 "최초 작성자는 물론 유포자들에 대해서도 합의나 선처 없이 모든 법적 조처를 해나갈 것"이라고 못박았다.

특히 이번 고발대상 사례들은 빅히트가 지난 6월15일부터 지난달 말까지 6개월여 동안 BTS의 팬들로부터 받은 4만1천여 건의 제보 중 지속․반복적으로 악의적 비방, 악성 댓글, 인신공격 내용들 가운데서 추려냈다. 빅히트는 "악플러를 전담하는 로펌을 고용해 지속적으로 악성 누리꾼들에 대해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