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정과 화려함의 대명사 브라질 카니발 축제
열정과 화려함의 대명사 브라질 카니발 축제
  • 한대의 기자
  • 승인 2019.0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우데자네이루 EPA=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한 참가자가 화려한 춤을 추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EPA=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한 참가자가 화려한 춤을 추고 있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카니발 축제가 한창이다.

다민족 국가인 브라질의 카니발은 브라질의 정체성과 대표성을 가지고 있다

브라질 인류학자 호베르투 다마타는 "브라질이 카니발을 만든 게 아니라 카니발이 브라질을 만들었다."며 브라질 카니발의 의미를 이같이 설명했다.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브라질 카니발 축제에는 천만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행사때마다 브라질 문화발전과 경제발전에 긍정적 영향을 주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EPA 로이터=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화려한 의상의 참가자들이 퍼레이드하고 있다.

세계 3대 축제 중 하나인 브라질 카니발은 매년 2월 말부터 3월 초에 열린다. 올해는 1일(현지시간) 개막해 9일까지 개최된다.

축제를 관람하기 위해 브라질 내에서는 물론 전 세계에서 1천만 명 정도가 모이고 100억 헤알(약 3조원)의 관광수입이 발생할 전망이다. 

(리우데자네이루 로이터=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한 참가자가 관중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로이터=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한 참가자가 관중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상파울루 AP=연합뉴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참가자들이 전통춤을 추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EPA=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화려한 복장을 한 참가자들이 퍼레이드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EPA=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화려한 복장을 한 참가자들이 퍼레이드하고 있다.

브라질 카니발은 리우데자네이루, 상파울루, 사우바도르, 헤시피 등 4개 도시를 중심으로 개최된다. 하지만 올해 일부 지방은 경제 침체에 따른 재정 문제로 카니발을 취소하기도 했다.

카니발 축제 중에서도 '삼바의 본고장'인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리는 리우 카니발이 유명하다.


(상파울루 AP=연합뉴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동물 모양을 한 대형 조형물이 이동하고 있다.

(상파울루 EPA=연합뉴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대형 독수리 모형이 눈길을 끌고 있다.

브라질 카니발의 백미는 삼바 전용 경기장인 삼보드로무(Sambodromo)에서 열리는 삼바 스쿨 간의 퍼레이드 경연이다. 삼바 스쿨 학생들은 브라질 카니발을 위해 1년 내내 주제 및 음악, 안무 등을 구상한다.

브라질 카니발은 유럽의 전통 사순절 축제에 아프리카 노예들의 타악기 연주와 열정적인 춤이 합쳐져 생겨났다. 이처럼 저항 의식이 담긴 카니발은 세태를 풍자하고 사회적 메시지를 던지기도 한다.

삼바 퍼레이드는 인종과 종교, 장애 여부 등과 관계없이 누구에게나 열려있다. 즉 포용과 평등의 의미를 전한다.


(상파울루 AFP=연합뉴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한 장애인 참가자가 행진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AFP=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참가자들이 아프리카 노예를 주제로 한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상파울루 EPA=연합뉴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참가자들이 춤을 추며 행진을 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 AFP=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삼보드로무(Sambodromo)에서 열린 카니발 축제에서 관람객들이 퍼레이드를 바라보고 있다.

gw2021@jayoo.co.kr

더 자유일보 일시 후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후원해주세요”

  • ※ 자유결제는 최대 49만원까지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